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2 화 20:15
> 부동산 > 분양/건설
SBS 미운 우리 새끼 나온 프리미엄 단독주택 브랜드 ‘라피아노’ 파주 운정신도시에서도 분양 진행 ‘눈길’
이수호 기자  |  goodnights1@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27  15:05:57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 [운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케치 이미지]

지난 19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나온 한 연예인의 집이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방송에 소개된 집은 블럭형 단독주택으로 1층 주차장, 2층 거실, 3층 방, 4층 다락방으로 구성돼 있었다. 2층의 거실 한 편으로는 개인 정원이 마련돼 쾌적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집들이를 온 게스트 뿐 아니라 스튜디오 MC들도 세련된 공간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공개된 연예인의 집은 김포 한강신도시 운양동 블럭형 단독주택 ‘라피아노 1차’인 것으로 알려졌다. 블럭형 단독주택은 마당이나 테라스, 다락방 등 개인 공간을 극대화할 수 있는 단독주택의 이점에 아파트의 편리한 시스템을 접목한 상품이며,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방영된 한 연예인의 집의 구조 외에 다양한 타입이 있다고 알려졌다. 아파트처럼 집들이 단지를 이뤄 살아가 기존 단독주택과 달리 고립된 느낌이 없고, 도심 내에 들어서 편리한 생활 인프라까지 누릴 수 있다. 또 아파트 못지 않은 경비 시스템이나 CCTV 등 보안 시스템이 더해져 사생활에 민감한 현대인이나 연예인들 사이에서도 큰 인기다.
 
분양 성적 또한 역대급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실제로 ‘라피아노 1차’는 새로운 주거 상품으로 수요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데 성공했고, 분양 4일만에 완판되는 기염을 토했다. 최대 경쟁률은 205대 1에 달했다. 이어 선보인 ‘운양역 라피아노 2차’ 역시 성공리에 분양을 마무리했다.
 
3번째 시리즈는 GTX A노선이 지나는 파주 운정신도시에서 현재 분양 중이다. ‘운정신도시 라피아노’는 ‘라피아노’만의 특별한 구조에 입주민 사생활 보호 시스템을 더한 ‘게이티드 커뮤니티(Gated Community) 단독주택’으로 들어서는 것이 특징이다. ‘게이티드 커뮤니티 단독주택’은 입주자의 보안과 안전관리를 위해 입주자 전용 출입문, 커뮤니티, 공동보안관리 등의 시스템을 적용한다. 미국이나 유럽의 고급 주택가에서 주로 찾아볼 수 있는 상품이지만, 국내 시장에서는 높은 희소성을 띈다.
 
‘운정신도시 라피아노’의 경우 번호인식 주차관제 시스템, 스마트폰 실시간 방문자 확인, CCTV확인, 전자경비, 스마트홈 등 보안 시스템을 적용해 입주민의 사생활을 철통같이 보호한다. 입주민 전용 커뮤니티 공간인 ‘라곰라운지’도 조성된다. 이 외에 휘트니스센터, 스크린골프 연습장, 게스트 하우스 등을 계획해 주거 편의성을 높였다.
 
단독주택만의 이점은 특화 설계로 극대화했다. 먼저 윈터가든, 로프트, 루프탑, 테라스 등을 서비스 면적으로 가구별 57~88㎡ 제공한다. 전용면적이 84㎡임을 감안하면 서비스면적을 더해 최대 172㎡의 실사용면적을 누리게 된다. 윈터가든은 폴딩도어를 통해 실내처럼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테라스, 루프탑 등을 통해 실내외를 연결하여 자연을 좀 더 가까이에 두고 쾌적한 생활을 지닐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생활 인프라로는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아울렛, 출판문화단지가 가깝고 운정고, 산내중, 산내초 등 학교 및 한울도서관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각 단지를 연결하는 공원길이 조성되어 있고, 도보로 이용 가능한 거리에 운정건강공원, 호수공원이 위치하고 있어 삶의 질을 높여준다. 교통망으로는 GTX의 A노선 운정역도 인근에 개통될 예정이며 서울역 20분대, 삼성역 30분대로 이동할 수 있다.
 
한편 ‘운정신도시 라피아노’ ▲1단지(동패동 1797번지) 134가구 ▲2단지(목동동 1092번지) 118가구 ▲3단지(목동동 1093번지) 104가구 ▲4단지(목동동 1082번지) 46가구로 총 402가구로 구성됐다. 견본주택은 파주시 야당동 1002번지에 운영 중이다. 이수호 기자 goodnights1@leaders.kr
 
이수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