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5.25 토 07:46
> 뉴스 > 기업일반
복권이 미래 발명왕 키우고, 고령자 일자리 문제도 해결
장준영 기자  |  pamir63@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7  16:09:04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 복권위 복권기금으로 ReSEAT(고경력과학기술인지원프로그램) 사업 지원, 총 4만5천여 고경력과학기술인 참여, 과학꿈나무 양성 위해 노력
 
   
▲ 학생 멘토링 수료식

서울 광화문광장에 가면 세종대왕 동상 앞에 측우기가 놓여있는 것을 볼 수 있다. 5월 19일 ‘발명의 날’은 세계 최초 측우기의 발명을 기념하기 위해 지정됐다. 이렇듯 발명은 사람들의 이목을 끔과 동시에 우리에게 편리함을 가져다주며, 세상을 변화시키는 과학기술의 시초가 된다고 할 수 있다.

우리나라 과학기술을 선진 수준으로 이끈 과학연구 현장에 복권구입으로 조성된 기금이 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복권기금이 ‘리시트(ReSEAT, 고경력과학기술인지원프로그램)’ 사업을 지원해 은퇴한 과학기술인들이 오랫동안 쌓은 지식과 경험을 활용, 4차 산업혁명시대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미래 과학기술 주인공’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실시하는 데 일조하고 있는 것.
 
원로과학인모임 대덕과우회장이자 고경력과학기술인 활동을 하고 있는 박성열 박사는 “청소년 과학교육을 위해 집을 나설 때마다 항상 마음이 설렌다”라며 “초등학교 시절부터 과학에 대한 호기심으로 골방에서 실험을 즐기고 훗날 과학기술인으로 은퇴했는데 복권기금이 더 넓은 일터로 인도할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고경력과학기술인 약 750명이 회원으로 있는 사단법인 과우회는 2007년도부터 10개 청소년 과학교육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는 과정에서 지금까지 4만5천여 명이 참여했다. 2018년에는 17억3200만원의 복권기금이 리시트 사업비로 지원돼 청소년과학특강 실시, 과학체험교실 운영, 개별 맞춤형 지식 멘토링, 진로·인성 심층 지도 등을 진행했다. 올해는 16억400만원의 복권기금이 리시트 사업에 지원됐다.
 
박성열 박사는 “리시트 프로그램의 가장 큰 의의는 퇴직 후에도 전공을 살려 미래 과학꿈나무인 청소년들을 지도하는 과정을 통해 삶의 재충전 기회를 갖는 것”이라며 “프로그램 참여로 전공분야에 대한 재교육 및 최신 과학기술 학습의 끈을 놓지 않게 되는 것도 즐거운 일”이라고 말했다.
 
과학 특강에 대한 학교의 반응도 매우 긍정적이다. 일선 학교의 교사는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강의를 해주셔서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학생들의 사고영역을 넓혀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박사는 “약간의 희망과 생활의 활력소 삼아 한 번씩 구입했던 복권이 이렇게 나에게 색다른 혜택으로 돌아올 줄 몰랐다”며 “더 많은 분들이 혜택을 받았으면 좋겠고, 과학기술이 대한민국 주력산업을 이끌고 있듯이 제4차 산업혁명시대의 성장동력 마련을 위한 인재 양성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리시트는 과학기술인의 경력을 살려 청소년 과학교육에 일조할 뿐만 아니라 고령자 일자리 문제까지 해소하는 출구가 되고 있어, 은퇴자의 건전한 사회활동을 장려하는 모범적인 프로그램으로 평가받고 있다.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 건전마케팅팀 김정은 팀장은 “복권 판매를 통해 조성된 복권기금이 과학꿈나무 양성에 힘쓰는 고경력과학기술인들에게 지원돼 우리나라 과학의 미래가 한층 밝아지길 기대한다”며 “복권은 이렇듯 세대를 불문하고 인재들에게 힘을 실어줌으로써 사회에 공헌하고 있어 뜻 깊은 가치를 지닌다”라고 말했다. 장준영 기자 pamir63@leaders.kr
 
장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