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7.20 토 23:56
> 문화 > 전시/공연
부산시립합창단, 가족뮤지컬 ‘아주 특별한 선물’
장청희 기자  |  sweetpea@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5  18:04:42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24~25일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서
힘든 상황 처한 가족의 휴먼스토리

 
가정의 달을 맞이해 부산시립합창단이 가족의 따뜻함과 소중함을 일깨워 줄 수 있는 뮤지컬로 부산시민을 만난다.
 
‘아주 특별한 선물’ 이라는 제목의 이 작품은 지극히 평범한 가정의 딸에게 찾아온 불치병으로 힘든 상황에 처한 가정을 가족의 사랑으로 변화시켜 나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순수 국내 창작 작품으로 이미 몇 군데의 국내 합창단에서 공연해 찬사를 받은 이 작품은 부산시립합창단이 특별히 5월의 시기에 맞춰 부산시민들에게 선사하고자 오랜 시간 계획하고 준비해온 아주 특별한 작품이다.
 
평범한 남녀가 만나 사랑에 빠지고 가족을 이루고 예쁜 딸을 낳아 살아간다. 그러던 어느 날, 사랑스러운 딸이 1형 당뇨(소아당뇨)라는 사실을 알고 실의에 빠진다. 서로에게 상처를 주기도 하고, 삶에 회의를 느끼기도 하지만 결국 ‘가족’이라는 테두리 안에서 서로를 다독이며 극복해 나간다.
 
‘아주 특별한 선물’은 아픔을 가진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드라마이다. 누구보다 힘들고 아픈 사람은 당사자이지만 그 못지않게 아파하고 눈물 흘리는 사람이 가족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랑이야기와 가족의 이야기지만 그 속에서 음악으로 들려주는 감동은 특별하다.
 
참신한 레퍼토리와 탄탄한 연주로 부산시립합창단을 이끌고 있는 지휘자 전진이 지휘봉을 잡고, 한양대를 졸업하고 여러 편의 합창음악극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김미선이 곡을 썼다.
 
연극배우 출신의 극작가 이수가 대본과 가사를 쓰고, 자유로운 해석과 변화를 추구하는 양수연 연출가가 힘을 더했다.
 
부산시립합창단 단원 양은제, 장용균이 주인공 강은혜, 나평범 역을 맡았다. 2018년에 크게 관심을 모았던 부산시립합창단 ‘팬텀코러스’와 ‘써머판타지’에서 연주력이 검증된 황보승, 김대희, 윤민구가 세션으로 참여해 뮤지컬 음악을 실황으로 연주하며 관객을 만난다.
 
이번 공연은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5월 24일 오후 8시와 25일 오후 5시이며 가격은 균일 1만원이다.
 
국가유공자, 경로우대자(만65세 이상), 다자녀가정, 임산부, 문화예술인, 학생 등에게는 다양한 할인혜택도 주어지며, 예매는 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장청희 기자 sweetpea@leaders.kr
장청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