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0.16 수 02:17
> 부동산 > 분양/건설
마당과 테라스가 있는 환금성 갖춘 ‘용인동백 라온프라이빗 타운하우스’ 입주 성황
장준영 기자  |  pamir63@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2  11:46:28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 ‘용인동백 라온프라이빗 테라스파크’ (출처-용인동백 라온프라이빗)

마당과 테라스가 갖춰진 가족의 프라이버시가 보호되는 집. 여기에 도심에 위치해 있어 문화생활이 가능하고 4억대 분양가로 환금성까지 갖춘 집이 있다면 말 그대로 금상첨화가 아닐 수 없다. 아이들을 둔 부모들의 입장에서도 마당과 테라스가 있어 아웃도어 라이프가 가능하고 수도권으로의 진입이 용이해 출퇴근이 용이하며, 자녀들의 교육에 어려움이 없는 초중고 학군이 잘 갖춰진 곳이라면 망설일 이유가 없다.
 
단독주택처럼 정원이 있는 집의 인기가 높아지는 것은 현대인들의 로망 그 자체다. 용인 동백지구에서 분양 완판을 하고 막바지로 입주가 한창 진행중인 용인 지역의 LH 블록형단독주택단지 중 가장 큰 규모인 ‘용인동백 라온프라이빗 테라스파크’도 가족 맞춤형 도심속 프리미엄 하우스라는 입소문이 나면서 인기 단지 중 하나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용인동백 라온프라이빗 테라스파크’는 신도시 택지지구라는 장점과 아파트와 동일한 단지관리스템을 도입한 테라스하우스라는 게 특징. 최근 신도시 택지지구의 타운하우스는 교통 및 교육, 생활 등 도시인프라가 완비된 덕분에 실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용인 동백 라온프라이빗 타운하우스는 마당이 딸린 단독주택형태이면서도 출입게이트와 지하주차장 등 단지화를 통해 관리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아파트와 단독주택의 장점을 더한 것이 분양성공의 비결이라는 평가이다. 특히 전 세대 중소형으로 구성된 소형타운하우스는 경제적 부담뿐 아니라 매매와 전세 등 수요와 공급이 활발해서 높은 환금성까지 자랑한다. 또한 아파트에 비해 용적률과 건폐율이 낮아 쾌적하고, 특히 개인마당까지 제공되어 최근 어린 자녀를 둔 30~40대 젊은 부모들에게 주목을 받았다. 또한 초, 중, 고교 모두 5분이내의 도보거리에 위치해 교육환경이 우수하다는 것도 이 단지의 인기비결중 하나. 뒤에 인접한 석성산과 호수공원, 근린공원 등으로 전원주택같은 쾌적함도 더불어 누릴 수 있어 도심 속에서 푸르름을 느끼기에도 충분하다.
 
특히 총 133세대로 용인지역 LH 블록형단독주택단지중 단지규모가 가장 크다. 전용 84㎡이며 지하1층, 지상 2~3층, 21개동으로 총 133세대 규모의 타운하우스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조성한 용인동백지구의 블록형단독주택지이다보니 교통,교육,문화 등 전반적인 생활여건이 우수한 편이다. 용인동백 라온프라이빗 테라스파크’는 폭12~7㎡로 시공된 단지내 도로는 물론 지하주차장까지 시공되어 단지 전체가 여유롭다는 기분을 준다. 건축외관은 여러 색감의 고벽돌로 치장되어 제법 웅장한 멋을 준다. 내부는 확장설계 되어 1층 면적이 최대 57㎡(약 17평)까지 주어진다. 따라서 거실과 주방이 개방적이고 시원스럽다. 주택형은 공동주차형과 개별주차형으로 구분되며 총 5가지 타잎이 제공되어 제각각 개성이 강하고 장단점이 분명하다. 4억 중후반대의 분양가이며 각 세대별 개인정원, 옥상테라스와 다락방이 제공됐다. 특히 1층 필로티형인 C,D-Type의 경우 최대 2대까지 개별주차가 가능하며, BBQ파티, 캠핑 등 다양한 아웃도어 라이프가 가능해 단독주택 못지않은 프리미엄 타운하우스라고 회사 관계자는 밝혔다.
 
주택 전문가들은 “중소형 평형으로 몸집을 낮추어 합리적인 분양가를 책정하는 타운하우스가 최근 주택수요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며 편의시설과 교육환경이 괜찮은 택지지구 내 타운하우스, 단독주택단지 입주물량을 눈여겨보라고 조언한다.
 
현재도 아웃도어 라이프가 가능한 마당과 옥상정원, 테라스가 있는 집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분양관계자에 따르면 완판되어 입주가 한창인 현재도 실수요자를 중심으로 전매가 가능한지 잔여 물량이 있는지를 묻는 수요가 있다고 한다. 장준영 기자 pamir63@leaders.kr
 
장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