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7.17 수 13:18
> 부동산 > 분양/건설
일산신도시 신축 아파트값, 3.3㎡당 1700만원 시대 눈앞
장준영 기자  |  pamir63@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09  11:29:21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일산신도시 신축 아파트 가격이 ‘3.3㎡당 1700만원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입주 30년차를 바라보는 아파트들이 대부분인 일산신도시에 신축 아파트들이 속속 들어서면서 이를 중심으로 가격 상승이 이뤄지고 있는 것.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해 4월 일산신도시 준공 1~5년 이하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는 1658만원으로 나타났다. 매년 30~40만원수준으로 가격이 오르는 점을 감안하면 연내 1700만원 선을 무난하게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2017년 10월 3.3㎡당 1618만원을 기록하며 1600만원 선을 넘은 지 18개월 만이다.
 
실제로 일산신도시의 매매가는 신축일수록 상승률이 높게 나타났다. 현재(4월 기준) 일산신도시 준공 5년 이하 아파트 평균 매매가는 6억1967만원으로 3년 전(5억6631만원) 대비 8% 올랐다. 반면, 10년 초과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은 단 5%에 그쳤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일산동구 백석동에 있는 ‘일산요진와이시티(2016.06 입주)’ 전용면적 84.49㎡은 지난 3월 6억8500만원에 거래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매매가 5억6000만원보다 1억2500만원 상승한 가격이다. 반면, ‘백송마을 선경(1991.08 입주)’은 지난 2월 3억6000만원에 거래돼 작년 3월 대비 6000만원 상승했다.
 
한 전문가는 “연이은 규제에 주택시장에 얼어붙었지만, 일산은 GTX, 서해선(대곡~소사선) 일산역 연장안, 일산역 도시재생사업 등 다양한 개발호재가 이어지면서 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의 눈길이 모이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에 신규 분양 단지나 최근 준공된 아파트를 주목해 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지난해 말 분양한 ‘일산자이3차’는 청약 결과, 최고 9.95대1을 기록하며 전 타입이 마감됐다. 침체된 시장상황에 일산 고분양가가 부각돼 어려움이 있었지만, 새 아파트 공급량 감소로 인한 희소성, 새 아파트로의 풍부한 이전 수요 등으로 정당계약 기간 후 한달여 만에 마감에 성공했다.  이 단지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1580만원으로 책정됐으며, 전용면적 84㎡의 경우 분양가가 5억2000만~5억4000만원대였다.
 
이렇다 보니 업계에서는 대림산업이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일산동 일대 분양 중인 ‘e편한세상 일산 어반스카이’를 주목해 볼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지난 4월 5일(금) 주택전시관을 오픈한 이 단지는 지하 4층~지상 49층 4개동 아파트 전용면적 70·84㎡ 552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66·83㎡ 225실로 구성된다.
 
아파트 청약 일정은 오는 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0일 1순위, 11일 2순위 청약 접수를 진행한다. 당첨자는 17일 발표된다. 
 
e편한세상 일산 어반스카이는 경의중앙선 일산역이 바로 앞에 위치한 초역세권 단지로 교통환경이 우수하다. 고양IC를 통해 서울외곽순환도로 진입도 수월해 서울 및 수도권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인근으로 GTX-A 노선(킨텍스역)이 2023년 개통 예정에 있으며 서해선(대곡~소사선) 일산역 연장안 개발도 적극 추진되고 있다.
 
한편, e편한세상 일산 어반스카이의 분양가는 1580만원 선으로 책정됐으며, 발코니 확장은 무상으로 제공된다. 게다가 6개월이 지나면 분양권 전매가 가능해 실요자 뿐만 아니라 투자자들도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주택전시관은 일산동구 백석동 1307-2번지에 있으며, 입주는 2022년 12월 예정이다. 장준영 기자 pamir63@leaders.kr
 
장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