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5.24 금 18:11
> 금융/증권 > 금융동향
BNK금융 경영진, 자사주 매입나서
홍 윤 기자  |  forester87@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03  17:57:46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책임경영 강화 의지와 주주가치 제고위한 조치
 
   
▲ BNK금융그룹 본사. (사진제공=BNK금융그룹)

 
BNK금융지주는 김지완 회장을 비롯한 주요 경영진 10명이 총 4만3656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2일 공시했다.
 
BNK금융지주 및 계열사 주요 경영진들은 이번 장내 매수 외에도 지난해부터 꾸준히 자사주를 매입해 오고 있다.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매입한 자사주가 약 23만 9000주 가량에 달한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
 
관계자는 “최근 자사주 매입은 BNK금융지주 주가가 기업가치 대비 저평가되어 있다는 판단과 함께 그룹 주요 경영진으로서 책임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고 전했다.
 
현재 BNK금융지주 주가는 전반적인 은행업종 하락과 함께 7000원선 부근에서 등락을 보이고 있으며 주가순자산비율(PBR)이 0.3배 초반 수준에 머물고 있다.
 
주식시장에서 여타 은행주들과 함께 BNK금융그룹은 대표적인 저평가 우량주로 꼽힌다.
 
BNK금융은 지역경기 침체에 따른 부실 및 대손상각비 증가의 부담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전년대비 약 24.6% 증가한 5021억원의 양호한 실적을 달성했고 배당성향도 2017년 대비 0.9%p 상승한 19.5%로 개선됐다.
 
김지완 BNK금융회장은 “주주총회에서 올해 배당성향을 20%까지 올릴 것을 고민해 보겠다”며 주주친화 배당정책을 꾸준히 펼칠 의향도 밝혔다.
 
또 올해 초에는 그룹의 5개년 중장기 경영 계획인 ‘GROW 2023’을 통해 2023년까지 연결 총자산 150조원, 자기자본이익율(ROE) 10% 수준을 달성해 글로벌 스탠다드 금융그룹으로 도약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한 바도 있다.

홍윤 기자 forester87@leaders.kr
홍 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