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0.17 목 06:21
> 해양수산 > 해운
한진중공업, 해군 다목적훈련지원정 2척 수주 성공
김형준 기자  |  samic8315@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13  11:33:11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방위사업청과 3~4번함 2척의 함정 건조 계약 체결해
다목적훈련지원정 4척 전량 수주…독보적인 기술력 입증 

 
   
▲ 해군의 다목적훈련지원정 모습.

한진중공업(대표이사 이윤희) 영도조선소가 해군의 다목적훈련지원정 수주에 성공했다.

한진중공업은 13일 방위사업청과 해군의 다목적훈련지원정(MTB, Multi-purpose Training Boat) 3~4번함 2척의 함정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주금액은 총 680억원이다.

한진중공업은 지난 2013년 방위사업청이 실시한 해군의 다목적훈련지원정 탐색개발 사업을 수행한 후 2014년 자체 설계를 거쳐 선도함을 건조한 데 이어 지난해에도 후속함인 2번함 건조사로 선정된 바 있다.

이에 방위사업청에서 발주한 다목적훈련지원정 4척 전량을 수주해 고속함정 및 특수선 분야에서 쌓아온 독보적인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입증시켰다.
 
다목적훈련지원정 사업은 해군 함정에 대한 실전훈련을 지원하기 위해 대함∙대공유도탄 사격, 대잠 어뢰발사 및 전자전 훈련 지원체계를 구비한 첨단 지원정을 확보하는 사업이다.

해군은 그동안 각종 해상 훈련 시 지원 임무를 전담하는 함정이 없어 불가피하게 작전수행 함정을 훈련 지원 임무에 대체 투입해 왔으며 이로 인한 전력 제한으로 어려움을 겪어왔다.

다목적훈련지원정이 도입되면 훈련지원 임무를 도맡게 돼 작전함정의 부담을 덜어줄 뿐 아니라 대함, 대공, 대잠 및 전자전 훈련에 이르기까지 복합적인 현대전 상황에 응용할 수 있는 실전 훈련이 가능해진다.

한진중공업 관계자는 “지난달 차기고속정 4척을 수주한 데 이어 다목적훈련지원정 2척을 추가 수주해 독보적인 특수선 경쟁력을 재입증했다”면서 “현재 건조중인 대형수송함 후속함과 차기고속정, 다목적훈련지원정, 각종 지원함정까지 100% 자체설계와 건조 임무를 완벽히 수행해 해군 전력 증강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진중공업은 지난달 차기고속정(PKX-B) 9~12번함 4척을 수주하는 등 현재까지 수주한 차기고속정은 12척으로 8000억원 상당의 물량을 모두 수주하는 성과도 거둔 바 있다. 김형준 기자 samic8315@leaders.kr
 
 
 
김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