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2.14 금 17:24
> 뉴스 > 사회
홍대TM타투샵과 타투수강 전문 T2아카데미, 한국타투그룹TM 내 양대산맥 이뤄
장준영 기자  |  pamir63@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07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한국의 타투 문화는 젊은 층을 시작으로 다양한 연령대가 함께 즐기는 콘텐츠가 되었다. 국내외 연예인의 타투는 물론 SNS에서의 두터운 팬층을 가지고 있는 유명인, 인플루언서(influencer)의 타투 또한 연예인타투 만큼의 인기를 모으고 있다. 한국의 타투 문화를 이끌어가는 타투그룹 TM에서도 SNS를 통한 타투 트렌드의 확산과 커넥이 더 강해졌다고 전했다. 소비의 형태와 니즈(Needs)가 다양해지면서 소비의 만족도와 평가는 더욱 까다로워졌다.
 
한국 타투그룹 TM은 수도권 지역의 타투 핫플레이스라 불리는 서울 마포구 소재의 홍대타투 TM스튜디오와 이태원점, 인천타투 부평점으로 나누어 용이한 접근성을 자랑한다. 또한 다양한 소비자층의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티엠타투는 전문적인 고객관리를 중점으로 상담부서 작업부서 에프터케어 담당까지 체계적 단계별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대표적인 한국의 타투그룹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10명 이상의 전문 아티스트가 홍대타투 , 인천타투 , 이태원타투 각 지점에 상주 하여, 다양한 타투 장르 (감성타투, 뉴스쿨타투, 라인워크, 레터링타투, 미니타투, 블랙워크, 블랙앤그레이, 수채화타투, 오리엔탈타투, 올드스쿨타투, 이레즈미, 치카노타투, 트라이벌, 포트레이트타투 등)를 분야별 전담 구조로 작품의 퀄리티를 보장하고 있다.
 
한번의 새김으로 완벽하게 지울 수 없는 타투의 원초적인 특성을 보다 분명하게 반영하여 높은 퀄리티로 오랜 시간 만족할 수 있는 작품을 고객에게 보답하는 것이다. 이와 같이 한국의 타투문화를 대표하는 홍대타투, 인천타투, 이태원타투 TM타투그룹은 그 명성에 맞는 작품성과 안정성을 추구한다. 또한 TM타투그룹 내 작업이 이뤄지는 이태원, 인천, 홍대타투스튜디오 외 교육과정을 전담하는 T2타투아카데미에서는 최근 새로운 커리큘럼과 2019 특강프로그램이 오픈 되면서 타투수강을 받기 위해 T2아카데미를 더 많은 이들이 찾고 있다고 전했다.
 
전문적인 타투인 양성을 위해 설립된 타투학원 T2아카데미는 타투교육 , 타투배우는곳 하면 T2타투스쿨 이라 표현 될 만큼 타투교육의 독보적인 자리를 지키고 있다. 기초미술부터 도안의 이해, 타투 이론, 타투 실습 과정과 수료 후의 활동, 직업 설계까지 커리큘럼에 포함되어 보다 책임감 높은 교육의 전문성을 강점으로 하는 것이다. 티엠타투의 T2타투아카데미의 ‘2019 특강프로그램’을 기획한 타투스쿨 대표원장은 "미래에 대한 안정성에 보다 중점을 두고 진행되는 T2타투학원의 타투수강 커리큘럼은 대대적인 변화를 이루었다. 오랜 시간 타투 전문인 양성에 힘쓰고, 올바른 타투문화 확립에 기여한 만큼 TM만의 노하우를 교육체계에 또한 담아낸 것이다. 예술과 기술 그리고 위생까지 타투의 전반적인 요소를 정확하고 올바르게 교육하는 것이 TM타투 타투학원의 핵심인 것이다."고 전했다.
 
한국의 90년대생의 사회, 경제활동 시대라 불리는 현재 청년무직자를 말하는 니트족이나 취준생 우울증이 최근 더욱 이슈화되고 있다. 이러한 사회적 문제에 대해 “전문적인 타투수강을 위해 T2타투 아카데미를 찾는 수강생들에게는 언제나 활기와 열정이 보인다. 꿈을 향해 함께 나아가는 것이 T2타투아카데미의 비전이고, 최고의 강사진과 열정을 가진 수강생이 만나 거대한 그림을 그리는 것으로 그 활기와 열정에 보답하고자 한다. TM타투 T2타투스쿨은 무한한 발전을 이루고 있으며, 2019 새롭게 시작되는 대대적인 수강생 모집으로 또 다른 발전의 스텝이 기대된다.”라고 타투스쿨 대표원장은 덧붙였다. 장준영 기자 pamir63@leaders.kr
 
장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이헌률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이헌률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