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1.19 월 11:43
> 카드뉴스 > 이야기 오늘
[카드뉴스]고혈압, 나쁜 생활습관
원동화 기자  |  dhwon@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4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고혈압으로 진료받은 환자는 2012년 504만 명에서 2017년 604만 명으로 연평균 2.3%씩 증가했다. 고혈압은 꾸준한 관리가 중요하다. 고혈압을 악화시키는 나쁜 생활습관은 무엇일까?
 
밥을 빨리 먹는다.
식사 시간이 짧아지면 우리 뇌의 포만 중추가 제대로 자극되지 못한다. 혈중 중성지방 수치가 높아지고 혈관 내 이물질이 쌓이면서 혈관을 통과하는 혈액의 흐름이 원활하지 못하게 된다.
 
2. 코골이를 방치한다.
코를 골게 되면 수면장애가 생긴다. 수면장애가 발생하면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이 분비되는데, 장기적으로 혈압을 높이는 작용을 한다.
 
3. 혈압약에만 의존한다.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김영식 교수팀이 고혈압약을 처방받은 환자 1139명을 대상으로 3개월 동안 혈압 변화를 관찰한 결과, 178명은 약을 꾸준히 먹었지만 혈압이 정상으로 떨어지지 않았다. 생활습관을 바꿔야 한다.
 
4. 고기를 즐기고 바싹 구워먹어
미국 하버드대 연구팀이 10만 명 이상을 대상으로 음식 조리법과 고혈압 발생의 연관성을 분석했다.
 
일주일에 2회 이상 육류(적색육, 생선, 닭)를 먹는 사람 중, 15회 이상 구워 먹은 사람은 그 횟수가 4회 미만인 사람에 비해 고혈압 위험이 17% 더 높았다.
 
또한 바짝(Well-done) 익힌 육류를 좋아하면 덜(Rare) 익힌 육류를 섭취한 사람보다 고혈압 발생이 15% 많았다. 연구팀은 이 결과에 대해 육류를 불에 조리할 때 발생하는 화학적 물질이 체내 산화적 스트레스를 가져온 것으로 분석했다.
 
원동화 기자 dhwon@leaders.kr
 
 

[관련기사]

원동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이헌률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