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0.17 수 16:55
> 문화 > 문화일반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 사회자는 배우 권해효와 구혜선
원동화 기자  |  dhwon@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08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3일 오후 7시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열리는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 사회자로 배우 권해효와 구혜선을 선정했다고 8일 발표했다.
 
TV와 스크린을 아우르는 배우 권해효는 연극 '사천의 착한 여자'(1990)로 데뷔했다. 극단 한양레퍼토리 단원 시절에 이장호 감독의 '명자 아끼꼬 쏘냐'(1992)로 영화계에 진출했다.
 
'구미호'(1994), '고스트 맘마'(1996), '선물'(2001), '쎄시봉'(2015) 등 다수 작품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했다.
 
최근에는 '당신 자신과 당신의 것'(2016), '가려진 시간'(2016), '그 후'(2017), '강변호텔'(2018), '메기'(2018)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활동 중이다.
 
지난해에는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영화감독이자 배우인 구혜선은 2002년 CF로 데뷔해 MBC 인기 시트콤 '논스톱 5'로 인지도를 쌓았다. 드라마 '꽃보다 남자','블러드' 등으로 시청자에게 사랑받는 연기자로 자리매김했다.
 
드라마 출연과 더불어 책 발간, 전시회 개최, 음반 발매 등 다방면으로 예술 감각을 드러냈고 단편영화 '유쾌한 도우미'(2008)를 제작하며 영화감독으로도 데뷔했다.
 
올해는 '미스터리 핑크'(2018)로 제19회 전주국제영화제, '딥슬립'(2018)으로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초청받았다.
 
원동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이헌률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