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7.22 일 07:51
> 뉴스 > 라이프
신세계그룹 SSG페이 출시 3년, 이마트, 신세계백화점 등 주요 가맹점에서 역대급 혜택
박민수 기자  |  ileaders@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일간리더스경제신문=박민수 기자]신세계그룹 간편결제 서비스 SSG페이의 결제액이 2018년에만 2.5조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한다.

SSG페이는 2015년 7월 서비스를 시작, 지난 3년간 연평균 148% 성장했으며 특히 평균 월 결제액은 17년도 128%, 18년도 170% 성장하는 등 해마다 놀라울 정도로 성장 속도를 더해가 유통사 최대 간편결제 서비스는 물론, 오프라인 간편결제의 강자로 우뚝 섰다.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선불 결제수단인 SSG머니의 거래 건수는 1천만 건을 돌파해 SSG페이의 주요 결제 수단으로 자리 잡았다. 특히 신세계상품권, 도서상품권 등을 SSG머니로 전환한 금액은 17년 동기간 대비 18년 상반기에만 139%나 증가했다.

SSG머니는 각종 상품권과 멤버십 포인트 등을 전환해 잘 사용하지 않았던 포인트들을 모으거나 상품권 분실과 훼손 걱정 없이 스마트폰 소지만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고객들에게 인기다.

사용층도 두터워지고 있다. 출시 초기에는 30대 여성이 주를 이루었지만, 최근에는 소비력이 높은 5060세대와 남성사용자도 늘어났다. SSG페이를 사용하는 5060세대는 16년 대비 17년에 111% 증가했으며, 남성사용자도 같은 기간 대비 62% 증가했다.

이는 신용카드, 포인트 적립 카드, 할인쿠폰 등을 일일이 제시해 결제하는 번거로움을 바코드 하나로 결제, 적립, 할인 등을 한 번에 해결하는 SSG페이의 서비스가 각 사용층에 편리함으로 소구한 결과로 파악된다.

월평균 5회 이상 SSG페이를 사용하는 비율이 전체 결제자 중 31%(18년 기준)를 차지하는 등 충성고객도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으며, 인당 결제 단가도 2년째 두 자릿수 성장을 유지해 탄탄한 기반을 다지고 있다. 이러한 성장세는 모바일 결제가 어느 정도 습관화되었고, SSG페이가 배달 서비스와 모바일 쿠폰 서비스 등 생활밀착 서비스 방면으로의 확대 전략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신세계그룹 가맹점뿐 아니라 외부 가맹점도 대폭 확대되고 있다. 제주항공, 신라면세점, 삼성디지털프라자, 서울시 세금 납부 등 굵직한 외부 가맹점과 제휴하여 현재 2만 3천여 개의 가맹점을 확보했다. 그 결과, 18년 상반기를 기준으로 외부 가맹점의 월평균 결제액만 17년 동기간 대비 약 20배 증가하는 등 신세계그룹 내에서뿐만 아니라, 외부 사용도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문준석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I&C) 플랫폼사업부장은 “SSG페이는 지난 3년간 지속적인 가맹점 확대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며 시장을 선도해왔다”며, “이제 한 단계 더 나아가, 유통사 대표 간편결제 서비스 선두주자로 핀테크 분야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연내 대출과 투자 등을 중개하는 P2P 서비스 등 금융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SSG페이 출시 3주년을 기념해 SSG페이와 SSG카드 결제 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해피버쓱데이’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마트와 트레이더스에서는 12일(목)부터 18일(수)까지 7만 원 이상 SSG페이 결제 시 5% 할인(최대 5천 원, 기간 내 1회) 혜택을 제공하며, 신세계백화점에서는 오는 13일(금)부터 15일(일)까지 30/60/100만 원 SSG페이 결제 시 1.5/3/5만 원 상당의 신세계상품권 증정 행사를 진행한다. SSG닷컴에서는 오는 31일(화)까지 SSG페이에 등록된 모든 신용카드로 10만 원 이상 결제 시 3천 원을 즉시 할인 해준다.

SSG카드도 1주년을 맞아 오는 31일(화)까지 결제 횟수에 따라 SSG머니를 지급하는 ‘369 이벤트’를 진행한다. SSG페이로 SSG카드를 3/6/9번째 결제 후, SSG페이 이벤트 페이지에서 스탬프를 찍으면 SSG머니 각 0.5/1/2천 원을 증정한다.
 
박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이헌률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