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7.23 월 18:26
> 뉴스 > 경제
한국IR협의회, 코스닥상장법인 기술분석보고서 7차 발간
류장현 기자  |  jhryu1503@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2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코스닥상장법인 12개사에 대한 기술분석보고서 발간
매주 목요일 오후 4시 주간단위로 기술분석보고서 제공 예정


한국IR협의회는 12일 오후 4시 코스닥상장법인 12개사에 대한 기술분석보고서를 발간하였다고 발표했다.

기술분석보고서가 발간된 회사는 재영솔루텍, 예스24, 동양피엔에프, 한국패키지, 시큐브, 쎄미시스코, 코위버, 성우테크론, 딜리, 나노엔텍, 에스앤더블류, 하이로닉 등 12개사이다. 
 
기 업 명 주 요 내 용
재영솔루텍
(049630)
⦁ 금형업체에서 핵심부품 전문업체로 확대 변신
⦁ 국내는 금형설계 및 정밀부품 제조, 해외는 생산기지화 전략
⦁ IT기술과 금형기술의 결합으로 스마트공장화
예스24
(053280)
⦁ 인터넷 서점 부동의 1위 기업
⦁ O2O와 M-Commerce 서비스 성장세 기대
⦁ 오프라인 중고서점 및 전자책 관련 중점 사업 추진
동양피엔에프
(104460)
⦁ 분체이송설비 국산화를 기반으로 해외 선두업체와 경쟁
⦁ 전통적 발전/석유화학 플랜트 수요는 여전히 존재
⦁ 저속 고밀도 이송시스템 기술 확보, AL Silo 제작을 통한 시너지 기대
한국패키지
(037230)
⦁ 국내 최초 친환경 액체포장용기 제조로 카톤팩 보급
⦁ 체계적인 생산관리와 세계 수준의 설비로 품질 보증
⦁ 국내 업계 선두를 발판으로 해외시장 진출 확대
시큐브
(131090)
⦁ 시스템 보안 전문기업, 보안 시장의 퍼스트 무버로서 국내 시장 선도
⦁ 국내 최초 서버보안 솔루션 개발, 생체인증 및 지불 결제 기술 확보
⦁ 4차 산업혁명시대 대비, 신규 사업 추진을 통한 중장기적 성장세 지속
쎄미시스코
(136510)
⦁ 디스플레이 공정진단, 검사기기 전문기업
⦁ 기술력을 통해 주요제품 시장 경쟁력 보유
⦁ 전기차사업의 성과에 관심 집중
코위버
(056360)
⦁ 광 전달망 전송장비 선두주자, 특허와 매출액이 말하다.
⦁ 공기업/공공기관/통신사업자 전용 광 전달망 최적화 기술 보유
⦁ 5G통신망, V2X통신망, 인공지능 등의 기술투자 갈수록 늘어나
성우테크론
(045300)
⦁ 반도체 제조/검사장비 분야에서 이차전지 분야로 사업다각화
⦁ 국내외 반도체 및 차량 전장화 수요증가에 따른 안정적인 시장성장 예상
⦁ 반도체 장비관련 핵심기술 및 인력, 각종 설비보유
딜리
(131180)
⦁ 디지털 잉크젯 프린터 국내 선도기업
⦁ 디지털 인쇄기 국내 최초 개발로 성장동력 확보
⦁ 미디어와 ICT 융합된 디지털 사이니지 시장참여로 지속적인 성장기대
나노엔텍
(039860)
⦁ 국내 유일의 랩온어칩 기반 차세대 현장진단 의료기기 전문 업체
⦁ 주력 제품 6종의 미국 FDA 승인 및 상용화 성공
⦁ 첨단 기술 통한 의료비용 절감의 선도 역할
에스앤더블류
(103230)
⦁ 선박 엔진부품 전문 개발 및 생산기업
⦁ 고부가가치 선박에 적용되는 엔진부품을 지속적으로 개발 중
⦁ 사업다각화 – 산업부품 및 단조품
하이로닉
(149980)
⦁ 비지니스 성공 파트너로서의 차별화된 최상의 제품과 서비스 제공
⦁ 꾸준한 기술개발로 뷰티, 항노화 산업 성장 견인
⦁ 「고객만족」‧「정도경영」‧「혁신기술」을 핵심가치로 상생 경영 추구

이번에 발간되는 보고서는 지난 5월 31일 최초 발간에 이어 7차로 발간되는 보고서이다.

이번 12개사 보고서를 포함해 현재 총 56개사의 보고서가 한국IR협의회 홈페이지, 한국거래소의 상장공시시스템(KIND) 및 증권투자정보포털(SMILE)과 한국예탁결제원 증권정보포털(SEIBro)을 통해 투자자에게 제공되고 있다.

한국IR협의회는 앞으로도 매주 목요일 오후 4시에 주간단위로 코스닥상장법인에 대한 기술분석보고서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보고서는 재무분석을 위주로 하는 증권사 분석보고서와는 달리 상장기업의 기술 및 시장현황, 최근 R&D현황, 제품현황, 지식재산권 현황 등을 분석해 코스닥상장법인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투자자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류장현 기자 jhryu1503@leaders.kr
 
류장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이헌률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