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8.25 일 22:00
> 해양수산 > 해운
유일호 “한진해운에 지속적으로 세금 투입하는 것이 더 큰 문제”
연합뉴스  |  Yonhapnews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6.09.23  12:40:12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 유일호 경제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경제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새누리당 함진규 의원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 한진해운의 법정관리 결정에 대해 “제1 해운사인 한진해운이 이렇게(법정관리) 된 것이 가슴 아프지만 세금이 지속적으로 들어가는 것이 더 큰 문제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경제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한진해운의 법정관리로 물류망 복원이 어려워지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이같이 답변했다.
 
유 부총리는 “채권단이 (추가로) 6000억원을 지원하면 그것도 국민의 세금이고 또 앞으로 어떻게 될지 몰랐다”면서 “중소화주들이나 갑자기 당하신 분들의 마음이 아프고 저도 안타깝지만 살리기에는 국민의 혈세가 너무 많이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유 부총리는 해운업이 무너지면 조선업도 위기에 처하는 만큼 새롭게 선박펀드를 조성해 해운과 조선업을 모두 살려야 한다는 주장에는 즉답을 피하면서 “(한진해운 문제) 해결을 위한 여러 가지 조치를 단계적으로 하고 있다. 중소화주들이 직접 피해 보시는 부분은 어떻게 해서든 최소화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그는 “(해운업이) 국가 안보상 매우 중요하다는 데는 동의한다”면서 “물론 비상시에 한진해운이나 현대상선을 일시에 동원하는 것은 아니지만 필요하면 다른 배라도 쓰는 비상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