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4 목 07:43
> 뉴스 > 산업
첫 타이젠 스마트폰 ‘삼성Z’ 빠르다.기어 연동…웹 앱 위주 앱스토어
남경문 기자  |  nam2349@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4.06.04  15:08:45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삼성전자가 3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힐튼 유니언 스퀘어 호텔에서 열린 ‘타이젠 개발자 대회 2014’에서 공개한 첫 타이젠 스마트폰 ‘삼성 Z’.

"빠르고 가볍게 동작한다.” 삼성전자와 인텔이 주도하는 개방형 운영체제(OS) 타이젠을 적용한 첫 스마트폰 ‘삼성 Z’를 써 보고 든 첫 느낌이었다.

삼성전자는 3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힐튼 유니언 스퀘어 호텔에서 열린 ‘타이젠 개발자 대회 2014’에서 삼성 Z를 공개하고 행사 참가자들이 직접 써 볼 수 있도록 했다.

손에 쥐었을 때의 느낌은 ‘품위가 있다’라고 할 만큼 다소 묵직했다.

실제 무게는 136g으로 갤럭시 S5(145g)보다 오히려 조금 더 가벼웠지만, 상대적으로 작은 크기에 비해 약간 두꺼운 것이 이런 느낌을 자아내는 듯하다.

삼성 갤럭시 노트 3 등에 쓰인 가죽 느낌의 플라스틱 재질을 사용했다는 점도 시각·촉각 양면에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크기는 138.2mm×69.8mm×8.5mm로, 갤럭시 S5(142.0 x 72.5 x 8.1mm)보다 조금 더 두껍고 평면 크기는 작다.

화면 크기도 4.8인치로 S5(5.1인치)보다 조금 작다.

모서리는 각진 느낌이다. 둥글게 처리된 갤럭시 S5와 다른 점이다.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는 2.3 기가헤르츠(GHz) 쿼드코어 스냅드래곤이며 램은 2 기가바이트(GB), 내장 메모리는 16GB이고 외장 메모리는 최대 64GB의 마이크로 시큐어디지털(SD) 카드를 지원한다.

S5와 마찬가지로 홈 버튼에 지문 인식 장치가, 뒷면에 심박 센서가 달려 있다.

삼성 Z는 러시아에서 먼저 출시된다는 점에서 일단은 신흥 시장을 노리는 제품으로 보인다.

이 때문에 삼성의 플래그십(최고급 제품)인 갤럭시 S5보다 일부 사양은 낮다.

‘HD 슈퍼 아몰레드’를 채택했는데 화면 화소 수가 1280×720으로 풀HD(1920×1080)가 아니며, 후면 카메라도 후면 800만 화소로 갤럭시 S5의 절반 수준이다.

손에 쥐었을 때의 촉감과는 정반대로, 타이젠 OS에 최적화돼 있어서 그런지 반응 속도가 매우 빨라 실제 사용은 ‘가볍다’는 느낌을 줬다.

하루 종일 써 보지는 못했으나, 타이젠 OS의 특성과 화면 해상도를 감안하면 배터리는 상당히 오래 갈 것으로 예상된다.

타이젠의 향상된 메모리 관리 기능을 적용해 제품을 켜는 데 걸리는 시간을 줄였고 다중작업(멀티태스킹)도 더 매끄럽게 되도록 했으며, 향상된 웹 그래픽 기술을 통해 인터넷에서 2차원(2D) 영상뿐 아니라 3차원(3D) 콘텐츠도 끊김 없이 재생할 수 있게 했다는 것이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보급형으로 나온 제품이지만 전체적인 느낌은 절제돼 있으면서도 고급스럽고, 화면 화소 수를 제외하면 사양도 상당히 높은 수준이라고 할 수 있다.

타이젠용 애플리케이션(앱)이 아직 많지는 않지만, HTML5 기반의 웹 앱이기 때문에 개발 기간을 단축하는 데 유리할 것으로 전망된다.

링크와 작은 섬네일 사진만 보내면 되므로 메신저 등으로 앱을 주고받는 것도 매우 빠른 속도로 간단히 이뤄졌다.

갤럭시 S5와 마찬가지로 ‘삼성 기어 2’ 등 이 회사의 웨어러블(착용형) 단말기와도 연동된다.

이 제품은 검은색과 금색 두 가지로 3분기 중 러시아에서 처음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제품 출시에 맞춰 타이젠 기반 애플리케이션(앱)을 내려받을 수 있는 ‘타이젠 스토어’도 열기로 했다.

타이젠 OS는 삼성전자와 인텔이 주도하는 타이젠 연합이 개발한 HTML5 기반 개방형 OS로, 삼성 기어 2 등 스마트 손목시계와 스마트 카메라에 적용된 바 있다.
이유진기자 cyj@leaders.kr

[관련기사]

남경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