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7.17 수 07:07
> 부동산 > 분양/건설
3월 분양 지방서 부산이 6번째…2곳 974가구부산 모든 단지서 1순위 마감경남 6곳 중 5곳서 1순위 마감
조탁만 기자  |  man9096@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5.04.05  15:24:44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지방 3월 분양 실적 중 부산이 6번째로 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5일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지난달 공공임대·주상복합 포함, 국민임대 제외한 전국 아파트의 일반분양 가구수는 총 42곳 2만3,164가구다. 이는 지난 2월 물량인 7,061가구보다 1만6,103가구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2008년 조사 이후 매년 동월 기준 최대치다.

지방에서는 26곳 총 1만4,940가구가 공급됐다. 경남이 6곳 4,999가구, 충남 4곳 2,245가구, 경북 3곳 2,133가구, 울산 2곳 1,387가구, 광주 3곳 990가구, 부산 2곳 974가구, 전남 2곳 596가구, 세종 1곳 510가구, 강원 1곳 418가구, 전북 1곳 400가구, 제주 1곳 288가구 순이다.

지방에서는 26곳 중 14곳에서 1순위 마감 단지가 나왔다. 광주, 부산, 울산 등 지방광역시 물량은 3월에 분양한 모든 단지에서 1순위 마감되며 강세를 보였다.

이밖에 시?도 중에는 경남이 6곳 중 5곳에서 1순위 마감돼 좋은 분위기를 나타냈다. 지방에서 가장 많은 1순위 청약자가 몰린 곳은 울산 북구에서 분양한 ‘울산 드림 in 시티 에일린의 뜰2차’로 총 2만2,873명이 접수했다.

수도권에서는 16곳 총 8,224가구가 공급됐다. 서울 3곳 1,214가구, 경기 11곳 6,364가구, 인천 2곳 646가구다.

수도권 16곳 중 1순위 마감된 곳은 총 7곳이다. 경기 화성시에선 동탄2신도시 등 4곳, 서울 성동구에선 왕십리뉴타운 등 2곳, 경기 용인시에선 1곳이다.

특히 경기 화성시에서 분양한 ‘동탄2신도시 반도유보라 6.0(A-2블록)’에는 총 2만4,701명의 1순위 청약자가 몰렸으며 이는 올해 전국 최다 접수 기록이다.

부동산 써브 관계자는 “본격적인 분양 성수기인 4월을 맞아 건설사들은 분양 물량을 공격적으로 쏟아낼 전망이다”며 “하지만 주변 시세에 비해 분양가가 높게 책정되는 단지도 나올 수 있는 만큼 수요자 입장에서는 시장 분위기에 휩쓸리지 말고 입지와 분양가를 꼼꼼하게 따져 청약에 나설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조탁만기자 man9096@leaders.kr

[관련기사]

조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