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20.5.31 일 22:50
> 뉴스 > 산업
중소기업중앙회 부울본부, “외국인근로자 비용 완화 해야”
원동화 기자  |  dhwon@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6  12:00:09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 ‘외국인력제도 개선을 위한 간담회’ 모습. (중소기업중앙회 부울본부 제공)

중소기업중앙회 부산울산지역본부는 부산울산지역 외국인근로자 활용과 관련한 애로 및 건의사항을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14일 오전에 사하구 하단동에서 ‘외국인력제도 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김병수 중소기업중앙회 부산울산중소기업회장을 비롯해 허현도 중앙회 이사, 이태희 중앙회 스마트일자리본부장과 부산지역 업종별 협동조합 이사장, 중소기업 대표 등 20명이 참가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업종별 대표들은 현행 외국인력제도가 고비용 저효율 구조로 운영되었다고 지적했다. 정부가 중소기업의 고용비용 절감을 위해 전향적으로 노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최근의 급격한 최저임금 상승으로 인한 중소기업의 비용부담 완화를 위해 현행 3개월에서 최소 1년 이상의 수습기간 확대 및 최저임금 구분 적용,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외국인근로자(8개국) 활용업체의 국민연금 부담분의 두루누리보험 지원, 업체가 대다수 부담하고 있는 숙식비를 외국인근로자가 부담할 수 있도록 표준근로계약서 개정 등을 주장했다.
 
또 내국인 고용기피 등으로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 유통업체에 대해서도 외국인근로자 고용을 확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었다.
 
중소기업중앙회 김병수 부산울산중소기업회장은 “대내외적인 많은 악재들로 인해 경영환경이 계속 악화되고 있는 중소기업의 현장의 어려움을 감안하여 실수요자인 중소기업의 부담이 완화될수 있는 방향으로 외국인력제도가 개선되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원동화 기자 dhwon@leaders.kr
 
원동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