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9 화 01:24
> 금융/증권 > 인포스탁데일리
다날,삼성페이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 출시
송정훈 전문기자  |  boxr@infostock.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1  09:09:43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사진= 다날  
사진= 다날

[인포스탁데일리=송정훈 전문기자]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은 삼성전자와 삼성페이 마그네틱보안전송(MST)방식으로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일 밝혔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간편결제 시장은 80조원으로 이 가운데 오프라인 시장은 19조원을 차지하고 있다. 현재 삼성페이는 가입자 1400만명, 누적 결제액 40조원을 돌파했으며 국내 오프라인 간편결제 시장 80% 점유율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오프라인 결제 시장은 최근들어 모바일 결제가 보편화 되고 무인 계산대 등 ‘현금 없는 사회’가 확대되면서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다날과 삼성전자는 삼성페이 내 신용카드 외 결제수단을 확장하고 결제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를 오픈했다.

휴대폰 결제 시장은 매년 증가해 2018년 기준 6조6000억원 규모로 추산된다. 지난 7월 휴대폰 결제 한도도 60만원으로 상향 조정돼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온라인 매출에 집중됐던 휴대폰 결제 서비스가 삼성페이 제휴를 통해 오프라인 결제 시장으로 외연을 확장함으로써 잠재고객을 끌어들이는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다날은 편리한 휴대폰 결제 수단이 삼성페이 내 추가되면서 양사의 시너시 효과를 끌어 올리고, 폭발적인 매출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서비스는 삼성페이 내에서 휴대폰결제를 선택하고 약관동의 후 최초 1회만 인증하면 이후 결제 시 생체인증 또는 비밀번호 인증만으로 결제가 가능하다.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는 세븐일레븐, 달콤커피, 네이처리퍼블릭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다날은 순차적으로 더 많은 가맹점을 오픈할 계획이다.

박지만 다날 결제사업본부장은 “일반적인 간편결제 서비스는 신용카드와 은행계좌 기반으로 서비스 되어왔지만, 다날과 삼성전자의 제휴로 휴대폰 개통과 동시에 누구나 삼성페이를 통해 간편하게 실생활에서 결제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박 본부장은 이어 “이번 오프라인 서비스 오픈을 통해 휴대폰 결제 시장의 성장과 함께 다날의 가파른 실적 성장세가 본격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 며 “지속적으로 결제 시장 사업다각화를 통해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송정훈 전문기자 boxr@infostock.co.kr

송정훈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