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9.21 토 12:25
> 부동산 > 정책
집있는 국민 37만명 늘어 1천240만명…다주택자도 6만명↑국민 4명 중 1명 주택 소유
일간리더스경제신문  |  webmaster@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4.12.18  12:45:34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사진제공=연합)

주택을 소유한 국민이 작년 한 해 동안 37만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주택자는 6만명이 늘었다.

통계청이 18일 발표한 '2013년 개인별 주택소유통계'에 따르면 주택을 소유(공동소유 포함)한 개인은 1천239만9천명으로 전년보다 36만6천명(3.0%) 증가했다.

국민 4명 중 1명꼴로 주택을 소유하거나 공동으로 주택 지분을 보유한 셈이다.

주택 소유자는 1인당 평균 1.08호의 주택을 보유 중이다.

성별로 보면 남자가 58.1%로 여자(41.9%)보다 16.2%포인트 많았다.

이들의 평균 연령은 53.2세로 2012년보다 0.6세 많아졌다.

40∼50대 주택소유자가 전체의 51.8%를 차지했고 60대 16.4%, 30대 15.1%, 70대 10.9%, 20대 이하 2.0% 순서였다.

40대 이상은 전년과 비교해 주택 소유자가 늘었지만 20대 이하와 30대는 각각 3만명(-10.7%), 6만5천명(-3.4%) 감소했다.

지난해 개인이 소유한 주택은 1천343만1천호로 전년보다 46만8천호(3.6%) 증가했다.

주택 소유를 물건 수로 따져보면 한 건 보유자가 1천70만6천명으로 전체 주택 보유자의 86.3%를 차지한다.

2건 이상 가진 사람은 169만4천명으로 1년 만에 6만2천명 증가했다.

2건 보유자는 135만5천명(10.9%), 3건 19만4천명(1.6%), 4건 5만2천명(0.4%), 5건 2만3천명(0.2%), 6∼10건 4만1천명(0.3%), 11건 이상 2만9천명(0.2%)이었다.

소유 물건 수는 각 개인이 가진 주택의 소유 지분을 고려하지 않고 개별적으로 합산한 것이다. 예를 들어, 어떤 사람이 단독으로 주택 1채를 소유하고, 공동으로 다른 주택 1채를 가진 경우 2건으로 계산된다.

주택 소유자를 지분별로 보면 1채 이하가 1천84만7천명이고 2채 이상은 129만6천명이었다.

지난해 개인이 소유한 아파트는 765만1천호로 2012년보다 20만1천호(2.7%) 늘었다.

아파트를 소유한 개인(부부 등 공동명의 포함)은 765만명으로 19만5천명(2.6%) 증가했다.

아파트는 1건을 소유한 개인이 92.3%였고 2건 소유자는 6.8%로 집계됐다. /연합

[관련기사]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