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5 금 00:39
> 뉴스 > 기업일반
“‘진로’게 섰거라!” 대선주조, 뉴트로 ‘대선’ 출시
원동화 기자  |  dhwon@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7  17:02:37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1965년 출시된 대선소주 뉴트로 디자인 선보여
3년 연속 ‘대한민국주류대상’ 대상 수상

 
   
▲ 뉴트로 디자인의 대선소주. (사진 대선주조 제공)

최근 하이트진로의 ‘진로’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뉴트로((New+Retro) 열풍에 합류하면서 부산 소주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부산소주 시장 1위 기업인 대선주조가 뉴트로 제품으로 방어에 나선다.
 
대선주조는 1965년 출시된 ‘대선(大鮮) 소주’ 라벨 디자인을 새롭게 재현한 리뉴얼 대선소주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새 옷을 입은 대선소주의 라벨은 ‘한글 버전’과 ‘한자 버전’ 두 가지로 나뉜다. 한글 버전 라벨은 기존 대선소주와 동일하게 한글로 ‘대선’을 표기했으며 상단에는 ‘大鮮酒造 株式會社(대선주조 주식회사)’를 넣어 옛 대선소주의 감성을 녹여냈다.
 
한자 버전 라벨에는 1965년 출시된 최초의 대선소주 필기체를 살린 ‘大鮮(대선)’을 한자로 표기해 뉴트로적인 해석을 더했다.
 
두 가지 라벨 모두 하단에 파도를 상징하는 물결을 넣어 과거부터 이어져 온 대선소주 고유의 개성을 담았다.
 
대선주조는 기존 제품라벨에 계절적 특징을 담은 ‘계절 대선’을 매번 선보였지만 리뉴얼 대선소주는 한글 버전과 한자 버전의 두 가지 라벨만 출시된다.
 
리뉴얼 대선소주의 내용물은 기존 대선소주와 동일하다. 알코올 도수 역시 16.9도로 제조공법과 첨가물도 같다. 대선주조는 대선소주의 ‘맛’을 가장 큰 인기 요인으로 꼽고 내용물은 변경 없이 기존제품과 동일하게 생산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2017년 1월 대선주조는 1970년대 당시 시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던 대선소주를 부활시키며 뉴트로(New+Retro) 열풍의 신호탄을 쏘았다. 대선소주는 출시되자마자 숙취 없는 소주로 입소문을 타며 출시 15개월 만에 누적판매 1억 병을 달성했다.
 
대선소주는 천연감미료 토마틴이 첨가돼 풍미가 높고 벌꿀이 함유돼 숙취에 탁월하다. 여기에 증류식소주 원액을 블렌딩해 깊은 맛을 더했다. 대선주조 산하연구소가 개발해 특허를 취득한 ‘원적외선 숙성공법’으로 제조되어 대선만의 부드러운 목 넘김을 자랑한다.
 
이를 인정받은 대선소주는 지난 2017년부터 3년 연속 ‘대한민국주류대상’ 대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는 대상과 함께 ‘Best of 2019’를 수상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는 “올해로 89주년을 맞은 대선주조의 대표제품 대선소주가 시민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새롭게 재단장했다”며 “원조 뉴트로 제품의 품격을 선보일 예정이니 고객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원동화 기자 dhwon@leaders.kr
 
원동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