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2 화 10:24
> 문화 > 전시/공연
부산에서 탄생하는 예비 K팝스타는 누구?
홍 윤 기자  |  forester87@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6  14:02:27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큐브엔터와 함께하는 오디션 '뮤직레이블 온 비오에프' 결선 열려
20일 해운대 BOF랜드 메인무대서 7팀 경합

 
   
▲ 보이댄스그릅이 2차 본선에서 경연 무대를 선보이고 있는 모습. [부산관광공사 제공]

 
부산관광공사는 2019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OF)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뮤직레이블 온 비오에프(BOF)의 결선 무대에 오를 최종 진출자를 발표했다.
 
최종 진출자는 개인댄스 3팀과 보이그룹댄스 1팀, 개인보컬 2팀과, 걸그룹보컬 1팀으로 총 7팀이다.
 
진출자들은 오는 20일 해운대 구남로 BOF랜드 메인무대에서 시민과 관람객이 참석한 가운데 공개 결선 무대에서 경연을 펼친다.
 
최종 결선에 오른 참가자는 11세 초등학생부터 중·고등학생 그리고 23세 성인층까지 연령대도 아주 다양하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
 
‘뮤직레이블 온 비오에프’는 2019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에서 미래의 케이-팝(K-pop) 스타를 발굴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최초로 기획됐다.
 
비투비, 씨엘씨(CLC), 펜타곤, (여자)아이들이 속해 있는 국내 굴지의 연예기획사인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손을 잡고 BTS 지민·정국, 강다니엘 등과 같은 부산 출신 글로벌 케이팝스타를 발굴하는 오디션이다.
 
이번 오디션은 지난 9월부터 한달간 데모영상 심사를 통해 100팀을 선발한 것을 시작으로 1차 본선에서 26팀, 2차 경연을 통해 최종 결선에 오를 7팀을 선발했다.
 
1차 본선 진출팀은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실제 아이돌과 연습생을 지도하고 있는 전문 트레이너들의 1대 1 원포인트 레슨을 받았으며 최종 결선 진출자들은 19일 사전 원포인트 트레이닝 후 최종 결승 무대에 오른다.
 
최종 결선무대 현장에는 국내 유명한 셀럽들이 심사위원으로 참가해 관객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심사위원으로는 작곡가 돈스파이크와 안무가인 제이블랙 등 현업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뮤지션은 물론 전 JYP프로듀서로 활동한 부산음악창작소 신봉원 실장, 큐브엔터테인먼트의 신인개발팀 류재아 이사와 퍼포먼스 디렉터 김세환 단장, 안무가 김효섭, 보컬트레이너 이라온 등이 참여한다.
 
결선무대에는 팀별 미션곡과 자유곡 각 1곡씩을 발표하게 되며 최종 우승자는 현장 심사 평가를 통해 결선무대에서 당일 발표된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25일 화명생태공원에서 개최되는 강다니엘이 출연하는 패밀리 파크콘서트 무대에서 공연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질 수 있다.
 
또한 시민과 관람객들로부터 가장 큰 호응을 얻은 팀에게는 인기상이 수여된다.
 
관람료는 무료며 20일 해운대 구남로 BOF랜드 메인무대 앞 선착순 입장이다.

홍윤 기자 forester87@leaders.kr
홍 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