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0.19 토 05:42
> 뉴스 > 라이프
‘치매 초기증상과원인을파악하고예방하자’ 신체적인 건강을 유지하도록 노력한다 취미
디지털뉴스팀 기자  |  leaders2400@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치매

[일간리더스경제신문=디지털뉴스팀] 치매를 일반적으로 예방하기 위하여서는 다음과 같은 방법이 제시되고 있다. 신체적인 건강을 유지하도록 노력한다, 취미 생활을 갖도록 한다, 두뇌 활동을 많이 하도록 한다, 친구들과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하고 가능한 한 사회 활동을 많이 하도록 한다. 등 지속적으로 두뇌활동을 유지 할 수있는 어떤 활동이라도 좋다고 전문의들은 말한다.

치매 초기증상으로는 입맛변화, 우울증, 애착 ,도벽 등 범죄적 행동과 애착 등의 증상들이 나타날 수 있다고 한다. 이러한 증상이 반복되거나 갑작스럽게 나타난다면 치매초기증상을 의심 해 볼 수있다.

주요원인중 하나인 알츠하이머병의 환자는 다양한 영역에서 인지 기능 장애를 보인다. 증상은 서서히 시작되고 진행하기 때문에 정확히 언제부터 증상이 시작되었는지, 일상생활의 장애는 언제부터 있었는지 그 시점을 정확하게 말하기 힘들다.

예방에 좋은 항산화 식품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되는데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는 과일 및 채소는 자두, 블루베리, 아로니아, 딸기, 케일, 브로콜리, 케일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나쁜 지방으로 분류되는 붉은색 고기류, 버터, 마가린, 마요네즈 등의 동물성 포화지방은 피하고 오메가3, DHA, EPA, 리놀렌산과 같은 좋은 지방인 함유된 등푸른 생선, 크릴오일, 견과류, 아마씨 등을 자주 섭취하는게 좋다.

그 자체가 하나의 질환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고, 여러가지 원인에 의한 뇌손상에 의해 기억력을 위시한 여러 인지기능의 장애가 생겨 예전 수준의 일상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태를 의미하는 포괄적인 용어이다.

디지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