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0.17 목 15:21
> 뉴스 > 산업
“부산 캐릭터 다 모여라” 영풍문고서 캐릭터 굿즈로 만난다
장청희 기자  |  sweetpea@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3  11:05:38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은 광복동 영풍문고에 부산을 대표하는 애니메이션 캐릭터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부산정보산업진흥원)
지난달 말부터…인기 캐릭터 한자리에
꼬마돌 도도, 에그구그 등 9개 캐릭터

 
(재)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사)부산애니메이션협회는 부산을 대표하는 애니메이션 캐릭터 상품을 광복동 영풍문고에서 판매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판매는 지난달 25일부터, 부산 광복동 롯데백화점 내 위치한 캐릭터부스 ‘부산존’에서 이뤄지고 있다.
 
이번 판매는 부산애니메이션협회와 영풍문고의 협력으로 진행됐다. 진흥원은 부산 애니메이션의 우수성을 알리고 시민들을 상대로 홍보 효과를 가져 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참여하는 캐릭터는 총 9가지로 △부산을 대표하는 애니메이션기업 ㈜스튜디오반달의 4명 꼬마돌들과 나비애벌레 ‘꼼지’의 우정과 일상을 재미있게 표현한 유아용 애니메이션 ‘달그락 달그락 꼬마돌 도도’ △알에서 깨고나온 병아리 ‘구그’의 모험을 그린 ‘에그구그’ △부산에서 펼쳐지는 갈매기 ‘런즈’와 비둘기 ‘용두’의 좌충우돌 이야기를 그린 ㈜콘텐츠코어의 ‘꼬마갈매기 런즈’ 등이 있다.
 
또한 △2019년 지역특화콘텐츠개발지원사업에 선정된 애니메이션으로 영도의 전설과 이야기를 재미있게 구성한 피코스톰스튜디오의 ‘영도할매 신식당’ △2019 스타프로젝트를 통해 제작되어지는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봉의 ‘요리법사 라이’ △㈜모카의 교육용애니메이션 ‘우주코끼리 뽀뿌’ △㈜스튜디오게일의 ‘그라미의 서커스쇼’ 등도 소개된다.
 
이인숙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은 “애니메이션 산업의 성장은 무엇보다도 지역 콘텐츠의 성공작 출현과 지역기업들의 협업이 중요하다”며 “스타프로젝트와 같은 제작지원 사업을 통해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찾는 등 역할을 톡톡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지역 애니메이션 업계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짜임새 있는 스토리로 경쟁력을 입증해나가고 있다. 앞선 ‘꼬마돌 도도’(MBC)를 비롯해 ‘외계가족 졸리폴리’(KBS2) ‘에그구그’(SBS)등이 공중파에 방영되고 있으며 ‘꼬마갈매기 런즈’, ‘콩콩랜드’, ‘치치핑핑’ 등 지역의 특색을 살린 모습으로 최근 SNS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장청희 기자 sweetpea@leaders.kr
장청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