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7 일 13:08
> 뉴스 > 기업일반
르노삼성자동차, 9월 내수 16.4% 판매증가
원동화 기자  |  dhwon@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1  18:23:49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SUV QM6와 QM3가 나란히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상승
수출은 6.1% 줄어…내수와 수출을 합쳐 총 1만5208대 판매

 
   
▲ 르노삼성자동차 ‘더 뉴 (THE NEW) QM6’. (사진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르노삼성자동차가 9월 한 달 내수 판매가 증가했다. 추석연휴로 인한 영업일수 감소에도 불구하고 9월 내수 전년 동기 대비 16.4% 증가했다.
 
르노삼성자는 지난 9월, 내수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6.4% 늘어난 7817대 판매를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이 기간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6.1% 줄어든 7391대를 기록했으며 내수와 수출을 합쳐 총 1만5208대의 월 판매 실적을 거뒀다.
 
지난 9월은 추석연휴로 인한 영업일수 감소에도 불구하고 내수시장에서 전년·전월 대비 모두 상승한 판매실적을 이뤘다. 르노삼성자동차의 대표 SUV인 QM6와 QM3가 각각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상승하며 내수 판매를 주도했다.
 
QM6는 전년 동기 대비 60.3% 증가한 총 4048대를 판매했다. QM6는 지난달 연비와 성능을 두루 개선한 신형 디젤 모델 ‘더 뉴 (THE NEW) QM6’ 디젤모델을 출시했다. 가솔린과 LPG, 디젤까지 소비자들의 수요에 맞춰 다양한 파워트레인 라인업을 완성한 SUV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다운사이징 엔진을 얹은 QM6 디젤 1.7L 모델의 공인연비는 14.4km/L로 경제성을 원하는 고객들의 필요성을 충족시켰다.
 
뿐만 아니라 세단에 준하는 뛰어난 정숙성을 자랑하는 가솔린 모델과 국내 유일 LPG SUV로 전체 QM6 판매의 62.2%를 차지하고 있다. LPG 모델의 인기에 힘입어 QM6의 올해 1~9월 누적판매는 총 2만9662대로 전년 같은 기간 누계보다 41.4% 증가했다.
 
소형 SUV인 QM3 역시 지난달 855대를 판매하며, 9월 내수 판매 성장의 한 축을 담당했다. 고급트림인 RE 트림 판매가 전체 QM3 판매의 85.4%를 차지했다.
 
SM6는 지난달 979대의 판매고를 올렸다. 가솔린 모델과 거의 동일한 수준으로 구성한 LPG 모델이 전체 SM6 판매의 55.3%를 차지했다. 프리미엄 LPG 세단으로서 확고한 입지를 구축했다는 평가다.
 
르노 클리오는 지난달 558대 판매로 올해 총 2129대가 출고됐다. 수입 소형차 시장에서 최고 수준의 연비 및 국산차와 동일한 AS 편의성과 실용성으로 장거리 운행이 잦은 고객층을 충족시키고 있다.
 
르노 마스터는 506대 판매되며 전월 대비 54.3%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캠핑카 개조용도 및 상용차 시장의 새로운 대안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마스터 밴이 187대, 탁월한 안전성과 편의성으로 미니버스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는 마스터 버스가 319대 판매됐다.
 
르노삼성자동차의 지난달 수출은 북미 수출용 닛산 로그 5407대, QM6(수출명 르노 꼴레오스) 1972대, 트위지 12대로 총 7391대가 판매됐다. 르노삼성자동차의 9월 수출물량은 전년 동기 대비 6.1% 감소했다.

원동화 기자 dhwon@leaders.kr
 
원동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