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9.21 토 12:25
> 뉴스 > 라이프
‘배가본드’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것.
디지털뉴스팀 기자  |  leaders2400@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배가본드

[일간리더스경제신문=디지털뉴스팀] SBS 새 금토드라마 '배가본드(VAGABOND)'(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유인식)는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루된 한 남자가 은폐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가족도, 소속도, 심지어 이름도 잃은 '방랑자(Vagabond)'들의 위험천만하고 적나라한 모험을 다룬 첩보액션멜로다.

이와 관련 ‘배가본드’의 상징적인 의미를 부각시키는 티저 포스터가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한 치의 빛도 허용치 않는 암흑의 상공을 날고 있던 거대한 비행기가 기울어진 채 바닥으로 하염없이 곤두박질치고 있는 장면. 심지어 날개에 불덩이가 올라붙어 활활 타오르고 있는 절체절명의 급박한 순간이 표현되면서, 일촉즉발의 위기감을 드리우고 있다.

더욱이 그 위로 ‘그것은 거대한 음모의 시작이었다’는 강렬하면서도 의미심장한 문구가 맞물리며 극도의 긴장감을 유발, 극에 대한 상상력과 궁금증을 한껏 불러일으키고 있다.

여느 드라마에서는 볼 수 없던, 마치 한 편의 영화 포스터를 보는 듯한 압도적 스케일과 화려한 비주얼이 역대급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것.

미스터리와 첩보, 멜로와 휴머니즘이 치밀하고 스펙터클하게 엮여 펼쳐질 ‘배가본드’의 몰입력 강한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폭등시키고 있다.

제작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측은 "한 장면으로 장대한 이야기의 서막을 응축해 표현하기 위해 제작진 모두 심혈을 기울였다"며 "첫 방송, 첫 장면을 보는 순간부터,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몰입도를 완성해내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