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8.20 화 00:00
> 뉴스 > 라이프
‘플레이어’ 지어진 소설이자 판소리 소설이다라고 답했다.
디지털뉴스팀 기자  |  leaders2400@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XtvN

[일간리더스경제신문=디지털뉴스팀] 11일 방송된 tvN '플레이어'에서는 춘천으로 향한 폐기물들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에서는 문학 동아리 MT에 가기 위해 모인 `플레이어` 멤버들이 오프닝부터 요란한 분장으로 눈길을 끌 예정. 황순원 작가의 소설 `소나기` 속에서 막 나온 듯한 이수근부터 국산 `지니` 김동현 등의 분장이 큰 웃음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태풍으로 인한 기상악화를 뚫고 말에 오른 채 나타난 황제성은 등장만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눈을 가리는 가발과 오버 사이즈의 외투는 어떤 캐릭터로 분장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대목.

조나단은 “심청전에 대해 잘 알고 있다. 심청전은 조선 시대에 지어진 소설이자 판소리 소설이다”라고 답했다.

멤버들은 무용과 친구들과 만남을 가졌다.

홍윤화, 김소혜, 송해나, 솔빈이 무용과 친구들로 등장해 멤버들의 박수를 받았다.

디지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