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2 화 12:25
> 부동산 > 분양/건설
‘엘시티 더 레지던스’, 호캉스라이프로 자산가들 눈길
이수호 기자  |  goodnights1@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7  09:12:13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단지 내 워터파크, 코 앞에 해운대 백사장…365일 언제든 레저와 휴양 가능한 레지던스 호텔
 
   
▲ ‘엘시티 더 레지던스’가 들어서는 해운대관광리조트 엘시티는 해수욕장을 끼고 있을뿐만 아니라 단지 내에 워터파크 등 각종 관광상업시설들을 품고 있어 대표적인 호캉스라이프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엘시티PFV 제공>
 
‘엘시티 더 레지던스’는 부산 해운대해수욕장변에 위치한 엘시티 단지 내 3개 타워 중 가장 높은 101층 랜드마크타워의 22~94층에 들어서는 고급 레지던스 호텔이다. 공급면적 기준 166~300㎡, 11개 타입 총 561실과 부대시설로 구성된다.
 
2019년 11월말 준공과 12월 입주를 앞두고 있어서, 막바지에 이른 분양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더욱 쏠리고 있다. 11개 타입 중 2개 타입만 남아 있을 정도로 부동산 경기가 썩 좋지 않는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분양 성적이 매우 좋다. 도시와 바다가 조화된 해운대관광특구에서도 탁 트인 오션뷰를 소유하고 백사장을 앞마당처럼 누릴 수 있는 리조트 단지인 점, 1가구 2주택에 해당되지 않으며 청약통장이 필요 없는 레지던스라는 점 때문에 자산가들의 세컨드 하우스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법인 명의로 분양 받아 영빈관 등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엘시티 더 레지던스가 들어서는 엘시티 단지는 실내외 워터파크, 테마파크, 쇼핑몰 등이 조성되므로, 단지 안에서 일상생활뿐만 아니라 레저와 휴양까지 즐기는 원스톱 호캉스 라이프가 가능하다.
 
엘시티 3개 타워를 둘러싼 지상 7층의 포디움 4~6층 실내외에 조성되는 워터파크, 길이 62m에 달하는 국내 최대규모 인피니티 풀, 사우나/찜질방 등의 시설은 온천수를 활용하므로, 이미 온천휴양지로 유명한 해운대에서도 꼭 들러야 할 ‘핫 스팟’이 될 것으로 보인다. 사실상 국내 최초로 해수욕장에 조성되는 온천 워터파크라고 할 수 있으며, 투명 슬라이드를 적용하는 마스터 블라스터 슬라이드 역시 차별점이다.
 
‘엘시티 더 레지던스’는 탁 트인 오션뷰를 누리는 피트니스클럽, 사우나, 라운지, 전용 테라스 정원 등의 커뮤니티 시설을 갖춘데다가, 발레 파킹, 리무진 서비스, 하우스 키핑, 방문 셰프, 방문  케이터링, 퍼스널 트레이닝, 메디컬 케어 연계 등 6성급 시그니엘 호텔의 호텔 서비스와 멤버십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워터파크 및 스파 등 엘시티 내의 다양한 레저•휴양시설 이용 시 입주민 혜택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엘시티 더 레지던스’는 이처럼 자체 부대시설을 갖춘데다가 단지 안의 워터파크 등 휴양시설을 가깝게 누릴 수 있어 호캉스 라이프를 기대하는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여기에 탁 트인 해운대 오션뷰 조망권은 덤으로 누릴 수 있다.
 
   
▲ 해운대해수욕장변 ‘엘시티 더 레지던스’ 홍보관 내부 모습. <㈜엘시티PFV 제공>

시행사인 ㈜엘시티PFV 송지영 홍보이사는, “’엘시티 더 레지던스’는 특급 호텔의 이름으로 커뮤니티시설 운영과 주거 서비스가 통합적, 체계적으로 제공되는 브랜드 레지던스”라며, “호캉스가 떠오르는 여행 트렌드가 되고 있어서 투자자들의 문의가 더욱 많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엘시티 더 레지던스’는 자산가들이 대부분일 입주민들의 수준에 맞는 주거 공간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독일산 주방가구 및 빌트인 가전, 프랑스산 이동가구(소파, 테이블세트, 침대 등), 거실 전동커튼과 대형 LED TV 등을 기본 제공해주는 풀 퍼니시드(full-furnished) 인테리어를 갖춘다. 말 그대로 몸만 들어와 살아도 될 정도인 것이다.
 
전용율은 68% 수준으로 주변 유사상품에 비해 꽤 높은 편이고, 발코니 서비스 면적까지 합하면 실사용 면적이 상당히 넓게 나온다. 분양가는 3.3m2당 평균 3,100만원대. 최저가는 14억4천3백만원(22~27층 50G 타입), 최고가는 33억3천4백만원(78층 90K테라스 타입)이다. 이수호 기자 goodnights1@leaders.kr
 
이수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트위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