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7.22 월 08:10
> 뉴스 > 라이프
‘극한직업’ 패기와 열정이 가득한 청년 이라고...
디지털뉴스팀 기자  |  leaders2400@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JTBC

[일간리더스경제신문=디지털뉴스팀] 26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 이병헌, 김영영, 연출 이병헌, 김혜영, 제작 삼화네트웍스)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수다블록버스터. 공명은 드라마 제작사에 갓 입사한 마케팅팀 신입사원 ‘추재훈’ 역을 맡았다.

험난한 드라마 판에서 한주(한지은)와 찰떡궁합으로 다양한 위기상황을 헤쳐나갈 예정이다.

최근 영화 ‘극한직업’을 통해 뜻밖의 코믹 연기로 관객들에게 폭탄 웃음을 선사했던 공명. 그의 연기 스펙트럼은 ‘멜로가 체질’을 통해 더욱 확장될 전망이다.

“패기와 열정이 가득한 청년”이라고 재훈을 표현한 공명이 “무엇이든 열심히 하려고 하는 신입사원이지만, 일을 향한 열정 외에도 다양한 매력을 가진 인물이다”라고 설명한 것.

더불어 “마냥 순진하고 해맑아 보이는 그에게도 반전 속사정이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10일 공개된 스틸컷에서 재훈은 지켜주고 싶은 청순미를 간직한 신입사원 그 자체. 심지어 주방에서 집게를 들고 당황한 얼굴은 순진무구해 보이기까지 한다.

‘극한직업’에서 치킨과 깊은(?) 연을 맺었던 공명이 또다시 집게를 들게 된 이유에 대해서도 호기심이 몽글몽글 피어오른다.

그러고 보니, ‘극한직업’의 막내 형사 이름도 ‘재훈’이었다.

“이병헌 감독님과 또 함께 작품을 할 수 있다는 점이 멜로가 체질’을 선택한 가장 큰 이유”라고 밝힌 공명은 “감독님과 함께하는 모든 시간이 너무 행복하다”라는 촬영 소감도 가감 없이 드러냈다.친절한 신입사원 공명의 활약이 기대되는 ‘멜로가 체질’은 최근 극한의 코믹 영화 ‘극한직업’으로 160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이병헌 감독이 자신의 주특기인 맛깔나는 ‘말맛’ 코미디를 살린 드라마다. 올여름, 안방극장에서도 극한의 웃음 폭탄이 터질 것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