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7.22 월 08:10
> 뉴스 > 라이프
‘악마가’ 모태강의 본체는 스타 작곡가 하립의...
디지털뉴스팀 기자  |  leaders2400@leader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제공=tvN

[일간리더스경제신문=디지털뉴스팀] tvN은 10일 새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의 스틸을 공개했다.

‘악마가’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정경호 분)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인생을 건 일생일대 게임을 펼치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다.

자신이 누렸던 성공이 한 소녀의 재능과 인생을 빼앗아 얻은 것임을 알게 된 하립이 소녀와 자신, 주변의 삶을 회복시키며 삶의 정수를 깨닫는 이야기를 그린다.

괴테의 고전 명작 ‘파우스트’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적 설정 위에 현실적인 이야기를 녹여내며 차원이 다른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영혼을 사고파는 갑을관계로 재회한 ‘레전드 콤비’ 정경호, 박성웅의 연기 변신이 드라마 팬들을 더욱 설레게 하였다.

모태강의 본체는 스타 작곡가 하립의 영혼을 회수하러 온 악마 `류`다.

악마에게 영혼을 팔아 부와 명예를 얻은 하립의 계약 완료를 앞두고 그에게 위험한 제안을 한다.

박성웅은 칠흑 같은 어둠을 숨기고 있는 모태강의 두 얼굴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눈 뗄 수 없는 반전 매력을 선사할 전망. 특히 영혼 계약의 절대 `갑`이지만, 자신 앞에서 매번 `꿈틀`하는 하립과 얽히며 흥미로운 `브로케미`까지 선보였다.

박성웅 특유의 능청스러운 연기는 정경호와의 이색적인 갑을관계에서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박성웅은 “악마의 모습을 잘 표현하기 위해 영혼이 없는 표정과 눈빛을 많이 연구했다. 여기에 CG가 더해져 강렬한 모습이 완성될 것”이라고 자신하며 “모태강과 류는 기존의 악마와는 확실하게 다르다.

강한 모습도 있지만 때로는 마음이 흔들리기도 하는 악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했다.

디지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