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7.12.17 일 18:05
기사 (전체 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社告/축사] [社告] [제6기 리더스 미래경영 CEO 과정 모집]
상단 첨부파일 참조 부탁드립니다. Tel : 051-996-2400, Fax : 051-996-2408E-mail : ileaders@leaders.kr
김효진 기자   2017-07-11
[社告/축사] [社告] 네이버·다음 뉴스검색제휴사로 동시 선정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7-10
[社告/축사] 중국 최대 온라인 포털 '인민망'과 MOU 체결
최지원 기자   2017-06-16
[社告/축사] [社告] 대학생 저널리즘 트랜드 무료강의
최지원 기자   2017-06-07
[社告/축사] [社告] 제1기 시민기자단 모집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20
[社告/축사] 경제·지식·예술인 등 354명, 부산경제를 비추다
본지는 창간 3주년을 맞아 1면 ‘일간리더스경제’ 제호 위에 소개된 인물들을 다시 소개합니다. 2014년 4월 10일 창간호를 낸 본지는 3년 만에 4월 10일자 지령 737호를 발행했습니다. 창간 1주년 기념호 이후 지난 2년 동안 1면 위 오늘의
장청희 기자   2017-04-10
[社告/축사] "길잡이 역할 경제지로 더 성장하길"
부산의 유일한 경제신문인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은 남 다른 전문성과 보도역량을 바탕으로 3년만에 부산을 대표하는 유력 지역신문으로 발돋움 했다는 점에서 임직원 여러분이 흘린 땀과 노고에 찬사를 드립니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신선한 시도 통해 지속 발전해 나가야"
동남권을 대표하는 경제지로 자리매김한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부산 상공계를 대표해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동안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은 경제와 지역현안 전반에 대한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 전달로 독자들로부터 사랑 받으며,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기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시민을 위한 바른 언론으로 성장하길"
「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오늘날 지역언론에 주어진 역할은 시민의 목소리를 모아 미래 비전을 제시하고, 유익한 정보를 함께 나눔으로써 시민들을 위한, 시민들에 의한 풀뿌리 민주주의의 토양을 다지는 일이라 하겠습니다. 특히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부산경제 함께 이끄는 동반자 되길"
일간리더스경제신문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수많은 매체가 하루가 다르게 쏟아지면서 독자들은 정보의 홍수 속에 살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는 그 많은 정보들 가운데 꼭 필요한 정보를 골라내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그런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더 큰 도약의 시작을 응원하고 기대하며!’
성장하는 언론,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축하드립니다. 3년 전, 열정적이고 진취적인 언론인들의 새로운 시작을 잊지 않고 있습니다. 인내와 감동, 보람의 시간을 지나 지역경제대표지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은 그 의미가 심히 남다르다 하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일간 리더스경제신문” 창간 3주년을 축하합니다
‘일간 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난 3년 간 부산 및 영남지역을 대표하는 지역경제지로서 선도적인 역할을 해 오신 리더스경제신문 이헌률 대표님과 임직원 여러분들께도 깊은 감사와 축하의 말씀을 드립니다. 창간 이후 지금까지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경제전문지를 넘어서 다양한 분야의 파수꾼으로
일간 리더스경제의 창간 3주년을 맞아 독자의 한사람으로서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경제와 문화의 상호관계로 리더스경제를 놓치지 않고 챙겨보고 있습니다. 공정함과 다양한 정보제공으로 지역 경제 발전의 선도적 역할을 해오신데 대해 깊이 감사드립니다. 또한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부울경 경제권의 여론 구심점 역할"
부산·울산·경남 지역 경제권의 여론 구심점으로 역할을 하며 지역경제 발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해양도시 부산의 심장은 단연 부산항입니다. 부산항만공사는 올해 부산항 개항 141주년을 맞이해 어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희망 넘치는 '굿 뉴스' 전달하길 바라"
지역의 대표 전문 경제지인 ‘일간리더스경제신문’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일간 리더스 경제신문’이 지난 3년간 부산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폭 넓고 깊이 있는 어드바이저로서 최선을 다해 주신 것에 독자의 한 사람으로 감사 드립니다. 최근 다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공론 이끄는 진정한 지역경제지가 되기를”
부산·울산·경남지역경제 중심에서 지역 여론의 구심점 역할을 하고 있는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지난 3년간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요 경제현안을 풀어나가기 위한 리더스경제신문의 아낌없는 노력과 수고에 감사드립니다.건전한 비판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4차 산업혁명 시대 지역경제의 방향타 역할을 …
리더스경제신문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동안 리더스경제신문은 부산·울산·경남지역의 유일한 일간 경제신문으로서 지역여론을 수렴하고 대변하며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을 해 왔습니다. 특히 부·울·경지역 현안들을 심도 있게 짚고, 다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지역민과 호흡, 신뢰받는 언론으로 성장"
리더스경제신문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난 3년, 이헌률 대표님의 비롯한 리더스 가족 여러분의 열정과 노력으로 부산경남의 목소리를 충실히 대변하면서 지역사회 발전을 선도하는 신문으로 자리 잡은 것은 물론, 진실에 근거한 보도와 더불어 이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4-10
[社告/축사] 2017 대한민국 지역개발 및 부동산 박람회
문의 및 신청은 아래와 같습니다. Tel : 051-996-2400, Fax : 051-996-2408Mobile : 010-3841-9011 (장준영 부장)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2-22
[社告/축사] [社告] 수습 및 경력 기자 모집
일간리더스경제신문   2017-02-01
 1 
라인
라인
라인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이헌률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