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0.21 월 06:40
기사 (전체 33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중국뉴스] 中 국경절 연휴, 국내 관광 수입 6000억 위안 돌파
중국 국경절 연휴 7일 동안 전국 관광지를 찾은 중국 국내 관광객은 전년 동기 대비 7.81% 늘어난 7억 8200만 명, 국내 관광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8.47% 증가한 6497억 1천만 위안(약 108조 7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연휴 기간
인민망   2019-10-18
[중국뉴스] 신장 男 비디오 영상, “폼페이오, 내 여동생 이용해 소문 퍼뜨리지 마라”
(사진제공=인민망)지난 13일 ‘환구시보’ 기자는 소셜 미디어 ‘콰이서우(快手)’에서 짧은 영상을 보았다. 아부더우 헤이리 다우티(阿不都黑裏•達吾提)라는 이름의 위구르(維吾爾)족 남성은 자신이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이 2일 바티칸에서 신장
인민망   2019-10-16
[중국뉴스] 중국이 수십 년간 경제위기를 겪지 않는 이유
매년 춘절(春節: 중국의 설)이 되면 중국은 일부 서방 매체와 비관론적인 시각의 경제학자들이 예측한 것처럼 공장이 생산을 중단하고, 상점이 문을 닫고, 사람들이 식료품을 사재기하고, 많은 가정이 현관에 복을 기원하는 글귀를 붙인다…&hel
인민망   2019-10-15
[중국뉴스] 중국 "올해 연말 빈곤인구 95% 탈빈곤 전망"
2013년부터 2018년까지 5년간 중국 농촌 빈곤인구는 9899만 명에서 1660만 명으로 줄어 매년 1200만 명 이상 감소를 기록했고, 832개 빈곤현 가운데 436개가 빈곤현 딱지를 뗐다. 올해 말이 되면 현행 기준의 빈곤인구 중 95%가 빈곤
인민망   2019-10-14
[중국뉴스] 중국, 터키 최대 직접투자 사업 착공
중국이 터키의 최대 직접투자 사업인 후누틀루(Hunutlu) 발전소를 지난달 22일 터키 남부 아다나주에서 공식 착공했다.후누틀루 발전소 사업은 중국 ‘일대일로’ 제창과 터키 ‘중간 회랑(中間走廊)’ 계획이 협력하는 중요한 사업으로 총투자액이 17억
인민망   2019-10-13
[중국뉴스] [인민일보 사설] 초심으로 돌아가 천추의 위업 달성…신중국 수립 70주년에 바치는 헌사
중국 공산당 제19차 전국대표대회(19차 당대회) 개막회에 참석한 시진핑(習近平) 총서기는 보고서 서두에서 “중국 공산당원의 초심과 사명은 중국 인민을 위한 행복 도모이며, 중화민족을 위한 부흥 도모이다. 이 초심과 사명은 중국 공산당원이 끊임없이 전
인민망   2019-10-07
[중국뉴스] 류허, 내달 미국서 제13차 중미 경제무역 고위급 협상 진행 예정
29일, 왕서우원(王受文) 중국 상무부 부부장 겸 국제무역협상 부대표는 국경절 다음 주간에 류허(劉鶴) 중공중앙정치국 위원, 국무원 부총리, 중•미 전면경제대화 중국 대표가 협상단을 이끌고 워싱턴에서 제13차 중•미 경제무역 고위급
인민망   2019-10-02
[중국뉴스] 중국이 세계 메가프로젝트를 건설할 수 있는 이유
세계 최대의 종합 교통 허브, 세계 최초의 출국장과 입국장이 각각 2층인 터미널, 세계 최초의 고속열차가 공항 터미널 지하를 통과하는 터미널, 세계 최대 단일 터미널을 갖춘 공항 타이틀을 따낸, ‘新세계 7대 기적’으로 꼽히는 메가프로젝트 베이징 다싱
인민망   2019-10-01
[중국뉴스] 왕이 “중미 양국 모두 상대국의 부당한 이익 취하지 않았고, 서로 떨어질 수 없다”
9월 24일, 왕이(王毅)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뉴욕에서 미중관계전국위원회와 미중무역전국위원회, 미국 상공회의소(USCC), 미국대외관계위원회(CFR)가 공동으로 주최한 만찬에 참석했다. 왕이 부장은 기조연설을 발표하면서 데이터를 예로 들어 중&bu
인민망   2019-09-30
[중국뉴스] 세계가 중국 ‘아줌마 경제’에 주목하는 이유
2013년 국제 금 가격이 급격하게 하락한 당시에 ‘중국 아줌마’의 황금 사재기 전쟁은 유명한 일화다. 해외 언론에서는 ‘dama’(아줌마)가 핫 검색어로 등장한 동시에 이로 인해 파생된 ‘아줌마 경제’ 또한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많은 이들이 ‘
인민망   2019-09-24
[중국뉴스] 중국 고속철이 왜 세계를 주도하는가?
고속철이 없던 시대에서 세계 최장 고속철 국가로 발돋움해, 시속 200킬로미터의 첫 고속철 친선[秦沈•친황다오(秦皇島)-선양(沈陽)]철도에서 시속 420킬로미터 교차 시행에 이르기까지, 해외로 나가 기술을 배우는 ‘유학생’에서 외국인을 교육하
인민망   2019-09-23
[중국뉴스] 中 문화산업의 빠른 성장, 주민 1인당 문화 소비 5년 새 43.4% 증가
신중국 수립 이래 70년 동안 중국의 문화산업은 크게 번영했다. 빠르게 발전한 문화산업은 2018년 3조 8737억 위안(약 650조 5104억원)의 부가가치를 창출했으며, 이는 2004년 대비 10.3배 증가한 것이다. 중국의 문화투자와 소비수준 또
인민망   2019-09-22
[중국뉴스] ‘일대일로’가 팬덤을 확대해 나갈 수 있는 이유?
2013년,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은 세계를 향해 중국 구상을 주창했다. ‘일대일로’ 구상은 중국의 꿈과 세계의 꿈을 연결해 세계를 위해 공동 상의∙공동 건설∙공유하는 국제협력 신시대를 개척했다. 지난 6년간 중국이 150여 개
인민망   2019-09-17
[중국뉴스] 중국 국무원, 對美 관세 추가 징수 제외 상품 명단 발표
(세칙위원회공고[2019] 2호)에 따르면, 국무원 관세세칙위원회는 국무원 승인을 거쳐 11일 1차 대미 관세 추가 징수 상품 첫 번째 제외 명단을 발표했다. 1차 대미 관세 추가 징수 제품, 첫 번째 제외 일부 제품이 2019년 9월 17일부로 시행
인민망   2019-09-16
[중국뉴스] 화웨이 휴대폰, 애플·삼성 제치고 러시아 판매 1위 등극
화웨이 스마트폰 아너(Honor) 7A가 애플과 삼성을 제치고 2019년 상반기 러시아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고 러시아 매체가 보도했다. 러시아 스푸트니크 통신의 9월 4일자 보도에 따르면 리테일 채널 엠비데오(M.Video)와 엘도라도(Eldorado
인민망   2019-09-09
[중국뉴스] 중미 무역협상 대표 전화통화…10월 13차 고위급 협상 재개하기로
5일 오전, 중•미 무역협상 중국 측 대표인 류허(劉鶴) 중공중앙정치국 위원 겸 국무원 부총리가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 및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과 전화통화를 가졌다. 양측은 10월 초 워싱턴에서 13차 중&bull
인민망   2019-09-06
[중국뉴스] 中 화이트칼라 70% “야간소비, 먹고 마시는 데 쓴다”
중국 구인•구직서비스 사이트 즈롄자오핀(智聯招聘)과 음식배달 서비스 업체 메이퇀뎬핑(美團點評)이 공동으로 중국 화이트칼라 야간소비 조사를 실시해 를 작성했다. 설문조사에 참여한 화이트칼라 중 40%가 야간에 주로 소비를 한다고 답했다. 보고서
인민망   2019-09-05
[중국뉴스] 류허 부총리, 美 연방 스티브 데인스 상원의원 일행 면담
류허(劉鶴) 국무원 부총리는 3일 방중한 미국 의회 상원 ‘미•중 워킹그룹’ 공동의장인 스티브 데인스(Steve Daines) 상원의원 및 소니 퍼듀(Sonny Perdue) 상원의원 일행을 면담했다.류허 부총리는 “중•미 관계는 세
인민망   2019-09-04
[중국뉴스] 70년간 중국 사기업 비중 80%로 ‘쑥’
국가통계국이 신중국 수립 70주년 경제사회발전 성과를 26일 발표했다. 신중국 수립 이후 중국 법인 갯수가 빠르게 증가하면서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특히 개혁개방 이후 사기업의 갯수가 현저히 늘었다. 2017년 1436만 9천 개로 집계됐고, 전체
인민망   2019-09-02
[중국뉴스] 中 택배원 주력군은 2030세대…상반기 월 평균 급여 7200위안
택배업 종사자 중 대부분이 1980년대와 1990년대 출생한 2030세대이며, 이들의 월 평균 급여는 7200위안이다. 58퉁청(同城)이 발표한 물류업계 고용 빅데이터에서 올해 상반기 택배원 수요가 급격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인민망   2019-08-3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라인
라인
라인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중앙대로 594 |  대표전화 : 051-996-2400  |  팩스 : 051-996-2408  |  등록번호 : 부산 가 00020  |  발행·편집인 : 백재현
등록번호 : 아00219 |  등록일자 : 2015년 2월 06일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백재현
Copyright © 2014 일간리더스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